관리 메뉴

이영곤의 작은 공간 큰 세상

[독서후기]비뢰도 (19) 본문

독서후기

[독서후기]비뢰도 (19)

시칠리아노 2006. 5. 1. 11:58

* 책이름 : 비뢰도 (19)
* 출판사 : 청어람
* 저자 : 검류혼
* 독서기간 : 2006년 4월 30일
* 초판 연월일 : 2006년 4월 21일

* 관련 글 먼저 읽기 : 비뢰도 1부 17~18편

* 감상 

비뢰도 19편은 보너스다. 17편과 18편이 얼마전에 한꺼번에 출간되어 놀라움을 주더니 얼마지나지 않아 19편이 출간되어즐거움과 놀라움이 함께 한다. 저작권 문제로 출판사 변경이라는 이슈가 있었고 그간의 밀린 글이 출판사 변경 후 한꺼번에 쏟아져 나왔다. 17~18편은 그 신호탄이었고 일정 시간을 두고 19편이 출간되었다라고 보면 되겠다. 그러니 19편은 보너스일 수 밖에...

글의 출간도 그렇지만 글의 내용도 보너스라고 보는 것이 타당하다. 복잡한 이슈가 해결되지 않은 상황에서 글을 전개하였던 저자의 상황때문인지18편에서 힘을 찾았던 글의 전개가19편에서는 다시 맥을 못추고 있다. 책의 반 정도를 다 읽고 나서야 아무런 이벤트 없이 책의 절반이 넘어갔다는 단순함에 "아, 이 책은 그져 보너스야..."라고 달래야했고 나머지 반을 읽으면서 "20편은 참 재미있겠다"라고 위로하면서 19편을 접어야 했다.

19편에서 빈대떡 이야기가 잠시 소개된다. 앞 뒤를 잘 구어내야 맛있는 빈대떡이 되는 것처럼 19편에서는 빈대떡의 한 면만을 정성껏 구워내고 있다. 한 면이 다 익은 빈대떡을 20편에서는 뒤집을테니 20편의 재미는 상상하는 것만으로도 즐겁다.

그러하니 19편은 보너스다. 기대하지 않았던 출간이니 보너스라고 생각하고 읽으면 편안해진다.

* 저자소개

필명. 본면은 목정균이다. 1977년 11월 6일생으로 연세대학교 의용전자공학과 휴학 중이다. 종합 취미 동아리 '하이테크'에서 만화, 일러스트, 애니메이터로 활동하였고 뉴 에이지 뉴 타입의 오리엔탈 소드 환타지의 세계를 새롭게 개척하겠다는 광활한 꿈을 품고 잠행중이다.

* 책소개 

검류혼의 신무협 판타지 장편소설. 이십 세 초반의 괴짜 청년 비류연. 그가 고아가 된 열 살 무렵, 부를 만나면서 무림의 세계와 접하게 된다. 우연히 천무학관 관도들을 만나면서 비류연의 운명은 바뀌게 되는데… 묵금과 비뢰의 향을 타고 무림에 나타난 '비류연과 괴짜 사부', 절대무공과 기행의 모험이 펼쳐진다.

0 Comments
댓글쓰기 폼